FrontPage Time

Time

Longitudinal
CrossSectional
연구 문제의 설정에 있어서 또 하나의 중요한 요소는 시간(time)이다. 시간과 관련해서 나타나는 연구문제의 설정은 cross-sectional한 연구와 longitudinal한 연구가 있다. Cross-sectional 연구는 어느 특정한 시점에서 이루어지는 단발성 연구이다. 이와는 반대로 longitudinal 연구는 시간범주를 두고 이루어지는 지속적 연구이다. 다시 말하면, longitudinal 연구에서는 적어도 시간차를 둔 두 번의 측정(measurements)이 이루어진다. 연구의 규모에 따라서, 그리고 관심의 대상에 따라서, 시간차의 정도는 다양할 수 있다. 가령, 충분한 예산과 연구절차를 거쳐서 해방이후 현재까지의 한국인의 민족성에 대한 인식의 변화에 대해서 연구를 한다면, 1945년-2005년까지 매 10년간 민족성을 나타내는 지표 혹은 measurement를 측정하여 비교하는 것이 될것이다 (물론 이런 연구는 없었다).

시간차가 위의 예와 같이 길지 않을 수도 있다. 가령, 새로 개발된 문공부의 교육프로그램의 효과를 측정해보기 위해서 연구자는 약 6개월의 기간을 두고 새로운 프로그램을 학생들에게 적용하며, 성적의 변화를 추적해 볼 수 있다. 이 경우, 시간차는 6개월이다.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2-05-08 14:46:54
Processing time 0.0100 sec